EC21 makes the world trade easier

EC21 makes
the world trade easier

Issue
& Info

품목별 해외이슈

품목별 해외이슈

해외시장 진출에 꼭 필요한 품목별 최신 시장동향 트렌드 정보를 제공합니다

일본 알루미늄 창호 시장동향 및 진출가능성

품목명
건설토목 & 플랜트
작성자
ec21
작성일
2016-12-21 14:35
조회
510

일본 알루미늄 창호 시장동향 및 진출가능성
자국브랜드 선호도가 높은 일본시장, 차별화된 진출 전략 필요


❏ 노후주택 리모델링 사업과 함께 알루미늄 창호 수요 증대 예상

- 일본의 노후주택 리모델링 시기가 다가옴에 따라 일본 경제산업성은 2016년 리모델링 시장규모는 8.7조엔으로 2012년 대비 약 10.7%가 증가할 것으로 전망함. 또한, 일본 정부는 경기활성화 방안 중 하나로 중고주택 거래 및 리모델링 사업을 장려하고 있으며, 2020년까지 주택 리모델링 관련 시장을 현재보다 2배 이상 약 20조원의 규모로 확대할 계획을 가지고 있음

- 현재 일본 내 신축주택 건설 시 98%가 알루미늄 복합창(알루미늄+PVC)을 사용하고 있으며, 특히 홋카이도 등 추운 기후 지방에서 단열성이 뛰어난 복합창의 수요가 높은 것으로 확인됨. 하지만, 큐슈 등 따뜻한 기후 지방에서는 단열에 취약한 알루미늄 소재의 수요가 존재하는 것으로 파악됨

- 이와 같이 일본의 노후주택 리모델링과 관련된 인테리어 시장과 더불어 알루미늄 창호 시장의 동반 성장이 예상됨

❏ 자국브랜드를 선호하는 일본 알루미늄 창호 시장

- 일본 건축자재 시장은 가격경쟁력을 바탕으로 중국 업체들이 진출하고 있고, 품질을 앞세운 미국 A社가 일본지역에 점유율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됨. 하지만, 일본은 해외 브랜드에 보수적인 성향으로 인해 L社, E社 등 로컬브랜드 선호가 높은 편임

- 현지 알루미늄 창호 시공사를 대상으로 취급브랜드 관련 인터뷰를 진행한 결과, 자국브랜드에 대한 선호도가 높은 편으로 나타남. 주요 사유로는 창호 시장에서 제품의 빠른 조달 및 원활한 공급이 가장 중요한 요소이기 때문임

❏ 현지 진출을 위한 차별화된 전략필요

- 바이어 I씨는 창호 자재 조달 시 가격대비 성능을 중요시하여 제품을 구매하며, 수입브랜드의 뚜렷한 장점이 없다면, 수입브랜드의 취급에 별다른 이점이 없다고 언급함. 이에 따라, 현지 로컬브랜드에 비해 특정부분에 대한 장점을 극대화 할 수 있는 제품 개발 및 홍보가 필요할 것이라고 제언하였음

- 바이어 H씨는 알루미늄 창호의 완제품은 크기가 커서 배송 등의 시간 및 추가비용이 부과되기 때문에 일본현지에 공장을 보유하지 않으면 해당 시장 진출에 어려움을 겪을 것이라고 언급함. 이에 따라 알루미늄 창호 완제품을 수출하기보다 부품이나 원자재 형태로의 수출을 진행한다면, 현지 경쟁력을 갖출 수 있을 것이라고 언급함

출처: EC21 Marketing&Consulting 자체조사, 일본 현지 창호 시공업체 15개사 및 일본창호협회 인터뷰 내역 발췌

<문의처>
이동화선임 / 02-6000-4435 / leedh89@ec21global.com
Sea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