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C21 makes the world trade easier

EC21 makes
the world trade easier

Issue
& Info

품목별 해외이슈

품목별 해외이슈

해외시장 진출에 꼭 필요한 품목별 최신 시장동향 트렌드 정보를 제공합니다

떠오르는 신시장, 미얀마 식품 수출 유통경로

품목명
식품
작성자
ec21
작성일
2017-04-18 11:09
조회
330

떠오르는 신시장, 미얀마 식품 수출 유통경로
- 미얀마 식품 구매 재래시장 위주, 수입식품은 슈퍼마켓/종합쇼핑몰로 유통 -
- 수입식품 늘어나는 추세이나 현재로선 일부 현대적 유통채널에만 진출 -


□ 미얀마, 떠오르는 식품 수출 신시장

- 최근 한국 수출의 상당한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중국이 사드 보복 문제로 비관세 장벽을 높이면서 對중국 식품 수출이 어려움을 겪고 있음.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에 따르면 지난 3월 셋째 주와 넷째 주 對중국 농식품 수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2.2%, 17.4% 감소함

- 농식품부는 이와 같은 對중국 농식품 수출액 감소의 대책으로 동남아 등 신시장 개척으로 눈을 돌리고 있음. 베트남, 필리핀, 미얀마 등 동남아 국가에 대한 농식품 수출액은 증가 추세임

- 특히 미얀마의 경우 최근 정권이 교체되면서 경제개방이 시작되어, 기존 태국 식품 위주이던 식품 수입시장이 다양화되고 있음. 개혁개방과 함께 미얀마의 식품 수입은 향후 더욱 확장될 것으로 전망되며 경쟁도 갈수록 심화될 것으로 예상됨

- 식품 수입이 증가하는 시점에 미얀마 소비자 특성 및 식문화, 트렌드, 유통현황 등을 파악하여 미얀마 시장에 자리잡는 것이 중요하다고 사료됨

□ 미얀마 식품 유통, 전통 재래시장이 지배적이나 수입식품 취급 비중 낮아

- 경제 개방이 더뎠던 만큼 미얀마는 현대적 유통채널이 미약하게 발달되어 있으며 여전히 전통 재래시장이 우세함. 2013년 기준 미얀마 유통 시장에서 재래시장이 차지하는 비중은 90%에 이르며 현대적 유통채널이 차지하는 비중은 10%에 불과함

- 미얀마 소비자들은 매일 또는 이틀에 한 번 재래시장을 방문하여 식료품을 구매하는 것이 일반적임. 그러나 재래시장은 가격이 상당히 저렴하며 수입식품 취급 비중이 높지 않아 수입식품이 진출하기 적합한 유통채널은 아니라고 사료됨

□ 미얀마 식품 수출, 현대적 유통채널 통해 상류층 공략할 것

- 현대적 유통채널은 대형슈퍼마켓과 복합쇼핑몰이 주를 이루고 있음. 슈퍼마켓은 City Mart, Orange, Asia Light, Capital, Ocean 등의 유통브랜드가 대표적이며 종합쇼핑몰의 경우 Sein Gay Har, Super One, Gamone Pwint 등이 있음. 이와 같은 유통 브랜드들은 본사를 통해 슈퍼마켓 체인점으로 납품하는 유통구조를 형성하고 있음

- 현대적 유통채널은 아직까지 미얀마의 최대도시인 양곤에 주로 분포해 있음. 주요 고객층은 상류층과 외국인임

- 미얀마의 빈부격차는 큰 편으로, 최상위 계층이 연간 3,000만 달러 이상의 소득을 유지하는 반면 빈민층의 연간소득은 800~1,000 달러 수준에 그침. 수입식품에 익숙한 계층은 소득수준이 높은 상류층으로, 미얀마 초기 진출 시 상류층을 우선 타깃층으로 설정하여 이들이 주로 이용하는 슈퍼마켓과 종합쇼핑몰 등 현대적 유통채널로 진출하는 것이 좋음

- 한인마트의 경우 Pro Mart와 Ruby Mart가 대표적이며 떡볶이 등의 식품을 인기리에 판매하고 있음. 한류열풍으로 인해 재외한인 이외 미얀마 현지인들 역시 한인마트를 방문율이 늘어나는 추세임

64
65

□ 시사점

- 미얀마의 경우 떠오르는 식품 수출 시장으로 주목받고 있으나 현재로선 중상류층을 타깃으로 한 현대적 유통채널만을 중심으로 수입식품이 유통되고 있음. 향후 재래시장의 비중이 줄어들고 현대적 유통채널의 입지가 확장되면서 상류층뿐 아니라 서민층도 수입식품을 접하고 구매하는 비중이 늘어날 것으로 전망됨. 따라서 미얀마는 수입식품시장 성장가능성이 큰 국가임

- 가격이나 수입식품 인지도 측면에서 미얀마 초기 진출 시 상류층을 타깃으로 하여 슈퍼마켓/종합쇼핑몰로 진출할 것을 추천함

- 미얀마 초기 진출 후 판매망을 넓히기 위해서는 서민층을 타깃으로 한 재래시장과 소규모 식료품점 등지에서 한국식품 시음행사 등을 개최하여 보다 넓은 소비층에 한국식품을 알리고 홍보하는 것이 중요할 것으로 사료됨

※ 출처
- EC21 Marketing&Consulting 자체조사 종합
- 농림축산식품부, aT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수출시장 신규개척 및 다변화를 위한 심청조사 미얀마/캄보디아편’, 2013
- 아시아투데이, ‘中 사드보복 농식품 수출 30% 감소’, 2017.04.04
- National Multimedia, 'Income gap 'world's widest'', 2013.09.04

저작권자 ㈜EC21,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의처>
EC21 시장개척사업부 식품분야 허윤지 선임 / 02-6000-4459 / yunjihuh@ec21global.com
Search